default_setNet1_2

IPA, 물류기업과 사회적 가치 증대 위한 MOU

기사승인 [1963호] 2019.12.06  11:22:26

공유
default_news_ad1
   
 

인천항만공사(IPA, 홍경선 사장 직무대행)가 6일 오전 공사 중회의실에서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과 아암물류단지입주기업협의회, 북항배후단지협의회(이하 배후단지협의회)가 함께 안전하고 깨끗한 배후단지 조성 및 지역사회 공헌을 강화하고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IPA와 배후단지협의회가 물류센터 노후화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 및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대응과 지역사회 공헌을 체계적으로 진행하는데 힘을 모으기로 하면서 체결하게 됐다.

앞으로 인천항 배후단지 물류현장에서 ▴안전문화 및 친환경 항만조성을 위한 정보교류와 지원 활동 ▴안전보건교육 실시 ▴정기적인 인천항 배후단지 환경정화 활동 추진 ▴사회공헌 등 지역발전을 위한 각종 대외활동 등에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먼저, IPA는 인천항 배후단지 물류기업 임직원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 및 모의화재 대피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며, 정기적으로 물류작업 현장의 안전 및 환경개선 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또한, 인천항의 사회적 기여를 강화하고자 배후단지협의회 물류기업들과 함께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을 돕는 다양한 활동에도 동참할 예정이다.

IPA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물류기업들과 함께 안전하고 깨끗한 배후단지를 조성할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발전에도 힘을 모을 수 있는 좋은 계기”라면서 “IPA와 배후단지협의회의 적극적인 협업이 또다른 사회적 가치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국해운신문 maritime@mpress.co.kr

<저작권자 © 한국해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