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BPA, 코로나19 취약계층에 학습기기 지원

기사승인 [1981호] 2020.04.10  17:39:22

공유
default_news_ad1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임원진이 반납한 급여로 온라인 학습 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 학생들에게 학습기기를 지원한다고 10일 밝혔다.

앞서 남기찬 사장을 비롯한 BPA 임원진은 지난 1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동참하고자 4개월간 급여 30%를 반납하기로 결정하였으며, 이번 지원은 최근 온라인 개학이 실시됨에도 불구하고 관련장비가 없어 원격수업에 참여가 어려운 취약계층 학생들을 우선적으로 돕기 위해 추진된 것이다.

이에 따라 BPA는 금일 부산 신항 인근 가덕도에 위치한 보육원 ‘소양무지개동산’을 방문해 온라인 학습용 스마트기기 10대를 기증했다.

남기찬 사장은 “어려운 상황이지만 누구도 소외받지 않고 학업을 안정적으로 이어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지역사회가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필요한 방안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한국해운신문 maritime@mpress.co.kr

<저작권자 © 한국해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