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IPA, 중국 우한 폐렴 유입 방지 총력

기사승인 [1970호] 2020.01.23  16:49:46

공유
default_news_ad1

- 국제여객터미널 긴급 안전 실태 점검 나서

   
▲ IPA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이 새롭게 설치된 손소독기를 점검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IPA, 홍경선 사장 직무대행)가 23일 전세계적으로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일으키는 우한폐렴 확진자가 늘어남에 따라 중국 여객이 많은 인천항 국제여객터미널 방역과 긴급 안전준비 상태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먼저,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국제여객터미널을 긴급 방문하여 안전점검 상태를 직접 둘러보고, 폐렴 국내 유입방지를 위하여 입·출국장 및 대합실 등 터미널 긴급방역을 전체적으로 실시했다.

또한, 기존에 운영중이던 6대의 손소독기 외에 7대(연안여객터미널 포함)를 대합실 등에 추가 설치하여 이용자 모두가 사용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입·출국장 키오스크에 한·중문의 우한폐렴 주의 문구 부착과 안내방송을 통해 이용자들의 경각심을 높이도록 하였다.

아울러, 국제여객터미널에서 근무하고 있는 환경미화원, 질서요원은 근무시에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하고, 검역당국과 공조하여 예방 팜플렛 배포하는 등 안전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IPA 관계자는 “향후 우리공사에서는 중국과 지리적으로 가깝고 중국여객이 많은만큼 우한 폐렴 국내유입 방지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국해운신문 maritime@mpress.co.kr

<저작권자 © 한국해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